기사 본문 영역

상세페이지

‘채용비리 혐의’ 前 용인디지털산업진흥원장 구속
입력 2019.05.24 (23:20) 수정 2019.05.24 (23:41) 사회
‘채용비리 혐의’ 前 용인디지털산업진흥원장 구속
전직 경기 용인시 산하기관장이 채용 비리 혐의로 구속됐습니다.

수원지검 특수부는 뇌물수수 및 업무방해 혐의로 전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원장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.

A씨는 지난 2015년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원장으로 재직 당시 직원 채용과정에서 브로커 역할을 한 B씨로부터 취업청탁과 함께 7천만 원을 건네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

앞서 B씨는 취업희망자 2명으로부터 9천여만 원을 받아 이 중 일부인 7천만 원을 A씨에게 전달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.
  • ‘채용비리 혐의’ 前 용인디지털산업진흥원장 구속
    • 입력 2019.05.24 (23:20)
    • 수정 2019.05.24 (23:41)
    사회
‘채용비리 혐의’ 前 용인디지털산업진흥원장 구속
전직 경기 용인시 산하기관장이 채용 비리 혐의로 구속됐습니다.

수원지검 특수부는 뇌물수수 및 업무방해 혐의로 전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원장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.

A씨는 지난 2015년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원장으로 재직 당시 직원 채용과정에서 브로커 역할을 한 B씨로부터 취업청탁과 함께 7천만 원을 건네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

앞서 B씨는 취업희망자 2명으로부터 9천여만 원을 받아 이 중 일부인 7천만 원을 A씨에게 전달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.
kbs가 손수 골랐습니다. 네이버에서도 보세요.
기자 정보

   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
   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.